Student Name
Minjeong Kim / 김민정
Instructor
Chungyeon Won, 홍성규
Email Address
minjeongggg@gmail.com
SNS Link

Project Description

서울에는 수많은 지하주차장이 존재하고, 그것들의 면적이 건물 연면적의 20~30% 정도까지 차지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고층건물들은 정해진 주차대수를 소유해야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2050년에는 더 이상 이렇게 많은 주차공간이 필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자율주행차의 출현과 자가용을 소유하지 않고 공유하는 사람들이 더 많아 질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현재 서울에 존재하는 지하공간들은 어떻게 될 것인가? 에서부터 시작합니다. 흔히 지하공간이라고 하면 숨 막히고 어두운 곳이라는 부정적인 감정이 많이 떠오릅니다. 이런 고정관념을 뛰어넘는다면, 지하공간은 흥미진진한 곳이 될 것입니다.

There are many underground parking lots in Seoul. I found out that their area covers 20 to 30 per cent of the total floor area of the building. The reason is that high-rise buildings require a certain number of parking lots. However, Seoul in 2050 will no longer need so many parking spaces. This is because the advent of autonomous vehicles and the number of people who do not own a car will share more. Seoul is now undergoing much urbanization, and high-rise buildings are crowded. So what will happen to the underground spaces that currently exist in Seoul? Start with. When it comes to underground space, I often think of negative feelings of suffocating and dark places. Beyond these stereotypes, underground spaces are going to be exciting places.